• 메인으로
  • 소식
  • 언론보도

언론보도

제목 <노컷뉴스>찬란했던 신라 역사…'2019 경주엑스포'로 부활(6988)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9.10.12
첨부파일
내용

찬란했던 신라 역사…'2019 경주엑스포'로 부활

경주엑스포 공원서 11일 개막…다음달 24일까지 45일간 펼쳐져

찬란했던 신라 천년의 역사가 경주엑스포를 통해 다시 태어난다.
(재)문화엑스포는 '2019 경주세계문화엑스포'가 11일 경주엑스포공원에서 막을 올렸다고 밝혔다. 올해로 10회째를 맞는 경주세계문화엑스포는 '문화로 여는 미래의 길'을 주제로 11월 24일까지 45일간 펼쳐진다.

이날 오후 경주엑스포공원 정문에서 서예의 대가로 평가받는 초당 이무호 선생의 필체로 새긴 새로운
'경주엑스포 공원' 현판 제막식을 갖고, 엑스포문화센터 문무홀에서 오프닝 세리머니 식전행사를 개최했다.

경주엑스포는 그동안의 '단기 집중형 문화박람회'에서 벗어나 '연중 축제'로 도약하기 위해 행사기간
전시와 체험, 공연, 영상 등 4개 분야로 나눠 특별한 역사·문화·체험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전시 분야에서는 경주타워 맨 위층 선덕홀에서 펼쳐지는 '신라천년, 미래천년'을 비롯해 최첨단 미디어 아트인
'찬란한 빛의 신라', 솔거미술관 '문화로 여는 미래의 길展'을 준비한다.

체험 분야는 전국 최초 맨발전용 둘레 길인 '비움 명상길'과 이곳에서 야간에 진행되는 숲속 어드벤처 프로그램
'신라를 담은 별'이 관광객의 발길을 사로잡는다. '신라를 담은 별'은 우리나라에서 처음으로
선보이는 야간 어트랙션으로 올해 경주엑스포 최고의 야심작으로 큰 관심을 받고 있다.

(사진=경주엑스포 제공)
공연 분야에서는 세계 최초로 로봇팔과 3D 홀로그램을 공연에 도입해 최고의 판타지를 보여줄 '인피니티 플라잉',
'동리·목월·정귀문선생, 그리고 시와 노래'가 선보인다. 또 행사기간 내내 경주엑스포공원 백결공연장에서는
수준급의 국내외 공연단이 펼치는 화려한 무대가 이어질 예정이다.


영상 분야에서는 관람객 누구나 VR(가상현실) 포토와 영상을 제작할 수 있는 '실감 VR스튜디오'가 관광객을 기다린다.
특히 지금까지 공개하지 않았던 경주타워 전망대 옥외공간은 '오아시스 정원'으로 꾸민다. 이곳에는 '스카이 워크'를
만들어 짜릿한 이색 추억을 선사한다.

솔거미술관에서는 2019경주세계문화엑스포 주제인 '문화로 여는 미래의 길展'이 열린다.
한국화단의 거장 박대성 화백의 한반도 주요 비경과 경북 출신 유명작가 4명이 참여한다.

연계행사로는 경북국제식품박람회, 공예바자르, 경북예술제, 도자기 명인전, 세계시민으로 사는
경북인 2019 등이 준비된다.
경주엑스포는 관람객들의 편의를 위해 경주엑스포공원을 순환 운행하는 전기자동차 '천마차'도 운영한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2019경주세계문화엑스포를 통해 대한민국과 경북도의 문화역량을 강화하고,
국내외 관광객 유치와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이바지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포항CBS 문석준 기자
출처:https://www.nocutnews.co.kr/news/5226731
목록
이전글,다음글
다음글 <경북일보>2019경주세계문화엑스포 '가곡·가요 낭만선율' 관람객 뜨거운 호응/programs/board/boardView.aspx?cmd=2&bod_uid=1829&srchEnable=1&pagePrvNxt=1&srchBgpUid=-1&srchColumn=&srchVoteType=-1&srchEDate=&srchKeyword=&pageOrder=0&mnu_uid=118&pageRef=0&srchSDate=&pageNo=8&
이전글 <일요서울>경주세계문화엑스포, 이효재 한복디자이너 자문위원 위촉/programs/board/boardView.aspx?cmd=2&bod_uid=1822&srchEnable=1&pagePrvNxt=1&srchBgpUid=-1&srchColumn=&srchVoteType=-1&srchEDate=&srchKeyword=&pageOrder=0&mnu_uid=118&pageRef=0&srchSDate=&pageNo=8&